실시간뉴스
‘필하모니안즈서울, 칸타빌레 바이러스 콘서트 시즌 2’ 30일 개최
‘필하모니안즈서울, 칸타빌레 바이러스 콘서트 시즌 2’ 30일 개최
  • 박해진 시민기자
  • 승인 2016.01.13 2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 ‘내일도 칸타빌레’의 감동을 다시 한 번

‘필하모니안즈서울’ 오케스트라가 2016년 새해를 맞아 신년음악회로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 ‘내일도 칸타빌레’에 출연한 연주자들을 모아 ‘칸타빌레 바이러스 콘서트 시즌2’를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필하모니안즈서울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티앤비엔터테인먼트이 주관하며, 오는 30일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다.

지금까지 클래식 시장에서 3년 연속 전석매진 신화를 이룩하며 획기적인 연출력으로 주목받아 온 필하모니안즈서울은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 ‘내일도 칸타빌레’에 출연한 연주자들을 모아 ‘칸타빌레 바이러스’를 만들고, 2016 칸타빌레바이러스 월드투어를 목표로 한국에서 그 시작을 알린다.

▲ 필하모니안즈서울 신년음악회 - 칸타빌레 바이러스 콘서트 시즌 2가 30일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에서 개최된다(사진제공: 티앤비엔터테인먼트)

이러한 독특한 연출은 개그계의 대부라 불리는 전유성, 지휘는 러시아 울란우데 국립오페라 지휘자로 있는 마에스트로 노태철이 맡았다.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에 출연한 배우 송옥숙의 연주 대역 및 음원 녹음을 맡은 첼리스트 김명주와 ‘내일도 칸타빌레’ 극 중 유일락의 바이올린 연주음악 녹음 및 연주 대역 출연한 바이올리니스트 KoN이 직접 연주해 드라마의 감동을 직접 전한다.

더불어 음악감독 겸 플루티스트 박태환, 손 끝으로 말하는 피아니스트 이승은, 매혹적인 목소리의 주인공 소프라노 진윤희, 탄탄한 기량과 풍부한 감성의 선율을 전달하는 피아니스트 장유리, 음악과 해설까지 감미롭게 풀어내는 플루티스트 최소녀, 필하모니안즈서울 오케스트라 악장 바이올리니스트 이화영이 공연을 풍성하게 한다.

이번 음악회는 문체부에서 주관하는 1+1(원플러스원) 공연티켓 지원사업에 선정된 공연으로 2장을 구매하면 1장의 티켓이 무료로 제공되어 최대 4매까지 구매할 수 있다.

한편, 필하모니안즈서울 오케스트라가 2015년 주최한 신년음악회는 당시 티켓 구매행렬이 지하철역까지 길게 늘어 화제가 되었고, 지난해 12월 개최한 송년음악회 역시 전석 매진으로 티켓 구입을 하지 못해 발길을 돌리는 현상이 발생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