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마리텔' 한혜연, "나 데리고 살던가" PD 향해 적극 대시한 사연? '눈길'
'마리텔' 한혜연, "나 데리고 살던가" PD 향해 적극 대시한 사연? '눈길'
  • 조민지 기자
  • 승인 2016.04.10 2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리텔' 한혜연, PD 적극 대시

[한강타임즈 민지 기자] '마리텔'에 출연한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마리텔' 한혜연이 과거 PD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갔던 사실이 눈길을 끈다.

'마리텔' 한혜연은 과거 방송된 MBC '휴먼다큐-사람이 좋다'에 출연해 스타일리스트로서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줬다.

당시 방송에서 한혜연은 "지금 살 빼지 않아도 보기에 딱 좋은 것 같다"라고 말하는 PD에게 "그러면 데리고 살아라"라고 말해 이목을 끌었다.

이어 한혜연은 "저런 말 때문에 내가 망한 거다"라며 "저런 말은 믿으면 안 된다"라고 덧붙여 주위를 모두 폭소케 했다.

한편 10일 오후 생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는 한혜연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선보여 한혜연을 향한 '마리텔'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