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보성벚꽃축제, 2만여명 관광객 다녀가며 성료
보성벚꽃축제, 2만여명 관광객 다녀가며 성료
  • 윤혜민 기자
  • 승인 2016.04.11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발한 보성벚꽃 환상적 경관 연출

[한강타임즈=윤혜민 기자] 벚꽃이 만발한 계절을 맞아 열린 ‘보성벚꽃축제’가 성황리에 성료했다.

보성군 군립백민미술관 광장에서 지난 8일부터 3일간 열린 이번 축제는 문덕면민회가 주최하고 보성벚꽃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양회만) 주관으로 진행됐다.

‘제6회 보성벚꽃축제’는 벚꽃을 통한 새로운 지역문화 브랜드를 정립하고 지역예술인들과 각종 동호인, 군민과 관광객이 함께하는 프로그램으로 2만여 명의 관광객이 다녀갔다.

이번 축제장을 찾은 관광객들은 대원사를 시작으로 보성군 관내 100여리 약 50km 구간의 30여년생 왕벚나무 가로수길의 꽃비 날리는 봄의 정취를 만끽했다.

▲ 보성벚꽃축제, 벚꽃 만발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도 오를 만큼 유명한 천년고찰 대원사 진입로는 벚꽃이 만개하는 4월이면 ‘왕벚꽃터널'이라고 불릴 정도로 환상적인 경관을 연출하여 벚꽃의 명소로 자리 잡았다.

양회만 보성벚꽃축제추진위원장은 “해마다 이맘때면 벚꽃을 보러 상춘객들이 구름처럼 몰려 들고 있다”면서 “내년에도 더욱 풍성한 축제를 마련하여 관광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과 낭만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