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관악구, ‘심폐소생술 상설교육장’ 신설·운영
관악구, ‘심폐소생술 상설교육장’ 신설·운영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6.06.10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지소 내 1급 응급구조사 채용..실습 위주 체험식 교육 진행

[한강타임즈 조영남 기자] 관악구(구청장 유종필)는 보건지소 내에 ‘심폐소생술 상설교육장’을 신설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상설교육장에서는 1급 응급구조사를 채용해 누구나 언제든지 무료로 응급처치 교육을 받을 수 있으며 심폐소생술,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기도폐쇄 처치법(하임리히법) 등을 교육한다.

특히, 교육용 마네킹과 장비를 활용한 실습 위주의 체험식 교육을 통해 실제 응급상황에서 대처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교육 대상은 만 10세 이상 주민이며, 매주 월·수·금, 3회(오전 10시, 오후 2시, 오후 4시) 진행하고 있으며 어린이 구조 및 응급처지 교육은 주5일 진행된다. 1회당 최대 15명 이내로 인원을 제한, 실습위주의 집중적이고 전문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다.

구는 대상자별 특화된 교육방식으로 오는 2018년까지 심정지 환자의 생존율을 7.0% 이상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자원봉사센터에서는 연중 진행되고 있는 심폐소생술(CPR) 교육과 청소년 아카데미를 더욱 활성화하고 심정지 환자 발생위치에서 119 구급차 도착전까지 심폐소생술을 제공하는 CPR서포터즈 양성에도 주력할 예정이다.

앞서 구는 지난해 통장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방법,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등을 교육해 1334명의 CPR서포터즈를 양성한 바 있다.

오는 20일부터는 유치원과 어린이집 80개소를 대상, 심폐소생술 전문강사가 방문해 교육하는 ‘맞춤형 찾아가는 심폐소생술교육’을 시행한다.

이외에도 ‘찾아가는 응급구조교육’, ‘어린이 구조대 출동’ 등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과 지체장애인, 고위험군 관리등록자와 가족을 위한 전문화된 응급구조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응급구조 효과를 극대화 할 방침이다.

유종필 구청장은 “심폐소생술은 자기 자신의 가장 가까이에 있는 사람의 생명을 구할 수 있는 가장 적극적인 봉사”라며 “의미 있는 교육을 통해 주민의 생명과 안전을 구조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