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엽기녀’ 측 女주 없이 대본리딩 진행.. 오연서 내정·김주현하차? “결정된 것 없다”
‘엽기녀’ 측 女주 없이 대본리딩 진행.. 오연서 내정·김주현하차? “결정된 것 없다”
  • 박지은 기자
  • 승인 2016.08.22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박지은 기자] SBS 새 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측이 여주인공 없이 대본리딩을 가졌다.

22일 ‘엽기적인 그녀’ 대본 리딩에는 논란이 있는 여주인공을 제외한 배우 주원을 비롯한 정웅인 손창민 등이 참석했다.

이날 한 매체는 ‘엽기적인 그녀’의 여주인공으로 오연서로 내정됐고 김주현은 하차하는 것으로 가닥은 잡은 상태라고 보도했다.

이에 ‘엽기적인 그녀’측은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고 전했다.

앞서 여주인공으로는 김주현이 서바이벌 오디션을 통해 캐스팅됐지만 촬영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시점에서 하차소식을 전했다. 18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오디션에 합격했으나 신예를 여주인공으로 하기엔 리스크가 크다는 이유로 하차됐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외압설이 제기된바 있다.

출처 뉴시스

한편 '엽기적인 그녀'는 조선 최고의 까도남 견우와 조선 최고의 문제적 그녀가 펼치는 사극으로 오는 9월 사전 촬영을 시작해 내년 상반기 한·중·일 동시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