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네이버, 패션 디자인 창작자 플랫폼 ‘디자이너윈도’ 오픈
네이버, 패션 디자인 창작자 플랫폼 ‘디자이너윈도’ 오픈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6.09.01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네이버㈜는 지난달 31일 국내 패션 디자이너들이 자신의 이름과 디자인을 알리면서 상품 판매까지 가능한 패션 디자인 창작자 플랫폼 ‘디자이너윈도’를 오픈했다고 1일 밝혔다.

네이버에 따르면 디자이너윈도는 ‘디자이너’를 전면에 내세우며 상품 뿐만 아니라 컬렉션·룩북·쇼룸과 같은 디자이너 브랜드 특유의 콘텐츠와 디자이너의 일상을 담은 스토리까지 차별화된 패션 콘텐츠를 제공한다.

사용자들은 고태용, 강동준, 곽현주, 이석태 등 12명의 국내 탑 디자이너들과 46명의 유망한 신진 디자이너들의 개별 페이지를 통해 그들만의 디자인을 만나볼 수 있다.

네이버는 올해까지 100여명 이상의 디자이너들이 사용자들과 만나며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패션 디자인 창작자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제공할 예정이다. 창작자 포트폴리오 서비스인 ‘그라폴리오’에 ‘패션 디자인’ 영역을 새롭게 오픈하고 예비 패션 디자이너들이 자신의 포트폴리오를 효과적으로 관리하고 소통할 수 있는 전문 플랫폼을 제공한다. 향후 가능성 있는 디자인 콘텐츠의 상품 제작까지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또 20여년 동안 이어져온 서울패션위크와 함께 디자이너윈도를 통해 성장하고 있는 신진 디자이너들을 꿈의 무대인 서울 컬렉션 무대에 데뷔시키는 프로그램도 준비 중이다.

이윤숙 네이버 커머스컨텐츠 이사는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는 국내 패션 창작자들과 디자이너를 꿈꾸는 수많은 지망생들을 위해 자신만의 개성을 맘껏 펼쳐볼 수 있는 무대로서 디자이너윈도를 가꾸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