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성동구, ‘제2회 성동디자인위크’ 개최
성동구, ‘제2회 성동디자인위크’ 개최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6.09.27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부터 내달 2일까지 성수동 및 서울숲 일대서 진행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5일간 성수동과 서울숲 일대에서 ‘제2회 성동디자인위크’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청춘성수”라는 주제로 성수동 골목 곳곳에서 ▲플레이 성수 ▲스트릿 성수 ▲크래프트마켓 성수 ▲야밤 성수라는 4가지 테마로 문화예술 행사가 진행된다.

‘플레이 성수’는 특색 있고 창의적인 공간이 표시된 지도를 들고 성수동 구석구석을 누비며 보고, 먹고, 사고, 즐기는 ‘나만의 노는 지도’를 만드는 참여형 행사이다. 관내 30여개의 소상공 업체들이 참여하며 각 공간에서는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스트릿 성수’는 제조업이 활기찬 성수동 골목에서 예술을 기반으로 한 미디어파사드, 퍼포먼스, 전시 등이 진행된다.

스트릿 성수는 수제화거리라고 불리는 연무장길 골목 곳곳에서 펼쳐져 수제화, 봉제산업 등의 전통산업과 예술이 조화를 이루는 색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크래프트마켓 성수’는 도심에서 자연산 회를 맛볼 수 있는 활어축제로 유명한 뚝도시장에서 진행된다. 시장 상인들과 청년아티스트, 청년 창업자들이 함께하는 행사로 뚝도시장 내에서 청년아티스트들이 수공예 제품과 먹거리를 판매하고 버스킹 공연을 하는 등 기존의 마켓과는 다른 신·구가 융복합된 행사가 될 것이라는 게 구의 설명이다.

이밖에 이달 30일 주민과 함께하는 ‘야밤 성수’는 서울숲 언더스탠드에비뉴에서 펼쳐진다. 지역주민과 성수동 방문객이 한데 모여 성수동을 소개한 투어지도를 들고 자유롭게 투어한 후, 도착지인 유쾌한 아이디어 성수동 공장에서 펼쳐지는 다채로운 공연과 전시를 관람하는 것으로 마무리 된다.

정원오 구청장은 “작년에 이어 두번째로 열리는 성동디자인위크 ‘청춘성수’를 통해 성수동의 산업과 문화예술을 융복합, 수준 높은 문화관광지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성수동을 알리고 다양한 삶이 공존하는 특색 있는 지역축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