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제주시, 이주열풍 매달 1100명씩 증가..인구 48만명 돌파!!
제주시, 이주열풍 매달 1100명씩 증가..인구 48만명 돌파!!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6.10.12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제주시 인구가 타지역 제주이주열풍에 힘입어 48만명을 넘어섰다.

12일 제주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말 47만명이던 인구가 올들어 매달 1100여 명씩 늘어나 지난 9월 말 현재 1만명 증가했다.

이는 귀농·귀촌 등 제주이주 열풍이 불면서 제주에 정착하려는 사람들이 크게 늘었기 때문이다.

시가 주민등록인구와 등록외국인 통계자료를 분석한 결과 제주시 인구는 9월말 기준 내국인 46만8623명·외국인 1만2357명 등 모두 48만98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12월말 47만778명보다 1만202명 (내국인 8747명·외국인 1455명)늘어난 것으로 제주도 전체 인구 65만7274명의 73.2%를 차지했다.

제주시 인구 가운데 남자는 24만1466명으로 여자 23만9514명보다 1952명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읍·면·동 지역별 인구 증가 현황을 보면 읍·면지역의 인구는 10만6991명으로 2914명 증가했다.

늘어난 순서는 애월읍 910명, 한림읍 848명, 조천읍 654명, 구좌읍 289명, 한경면 234명, 우도면 79명 증가해 대부분 읍·면지역의 인구가 조금씩 늘어난 반면 추자면은 100명 줄었다.

동지역 인구도 7288명 증가한 37만3989명으로 대규모 아파트 단지가 들어선 삼양동 4095명, 아라동 2554명 늘었다.

또 오라동 1449명, 외도동 734명, 봉개동 266명 늘어나면서 시 외곽동의 인구가 크게 증가한 반면 원도심권인 일도2동 545명, 용담2동 275명, 용담1동 256명, 삼도2동 111명, 일도1동은 71명이 감소해 옛 도심지역의 인구는 계속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