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세홍 미모에 여기자로 변신
전세홍 미모에 여기자로 변신
  • 오지연기자
  • 승인 2010.01.04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한강타임즈
연기자 전세홍이 MBC 수목드라마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에 출연을 확정하며 활발한 연기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는 2004년 방영된 MBC '결혼하고 싶은 여자'의 속편으로, 30대 중반의 미혼녀들이 새 삶을 개척하는 에피소드를 그린 드라마다.

박진희 ,엄지원,최철호,이필모 등이 출연하며, 전세홍은 극중 박진희(이신영)의 방송국 UBN보도국 절친한 후배이며 미모에 사회부 여기자 전세리 역활을 맡았다.


영화 “실종”으로 여우신인상을 수상하며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으며, 드라마 “위기일발풍년빌라” 시트콤 “롤러코스터”에서 “짜증나” 유행어를 만들며 꾸준히 연기

활동을 이어온 전세홍은 현재 연극‘도둑놈 다이어리’로 대학로 연극가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으며, 황금비율다리 5:3:2의 몸매라고 불리우며 각종 광고 업계의 러브콜 또한 끊이질 않고 있다.


소속사 태풍엔터테인먼트는 ‘요즘 하루도 쉴수 없는 스케줄로 살이 3kg나 빠져 힘든 가운데도 항상밝게 웃음을 잃지않고 배려해주는 마음이 훈훈하다고 귀뜸했다.


'내조의 여왕' 김민식 PD가 연출을 맡고, '메리대구 공방전'의 김인영 작가가 극본을 쓴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는 수목드라마 히어로 후속으로 2010년 1월 방송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