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겨울방학 맞은 청소년 모여라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 대학로서 개막
겨울방학 맞은 청소년 모여라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 대학로서 개막
  • 김슬아 기자
  • 승인 2016.12.27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우수아동극 12편 공연

[한강타임즈 김슬아 기자] 국내 최대 아동청소년공연예술축제 ‘제13회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가 내년 1월 대학로 일대에서 열린다.

‘함께하는 순간’이란 주제로 열리는 ‘제13회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는 2017년 1월4일부터 14일까지 종로 아이들극장, 아트원씨어터 3관, 드림아트센터 3관 등 대학로 일대에서 개최한다.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는 국제공연으로 이뤄진 ‘아시테지 국제여름축제’와 달리 우수한 국내 아동극으로 구성되며 ‘제25회 서울어린이연극상’ 본선에 진출한 올해우수작 6편과 공식초청작 6편이 무대에 오른다.

무대에 오르는 공연들은 클래식음악, 서커스, 복화술, 오브제 등 다양한 시도로 어린이들의 감각을 일깨워줄 작품들로 구성돼있다. 사물을 창의적으로 변형시키는 오브제극 ‘로케트를 만나다’, 감각적인 무대연출이 돋보이는 음악극 ‘작은악사’, 관객과 호흡하는 복화술극 ‘아빠, 힘내세요! 안재우 복화술쇼’, 클래식과 그림자극의 만남 ‘동물의 사육제, 모차르트와 마술피리’가 공연된다.

서커스 체험 워크샵과 공연이 접목된 ‘서커스 광대학교-블랙클라운’, 아이들극장 로비에서 펼쳐지는 이동형 공연 ‘벨로시랩터의 탄생’ 등 특별한 형식의 작품도 선보인다.

공연외에도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마련된다. 특별 프로그램인 ‘엄마와 함께하는 연극놀이’, ‘아빠와 함께하는 연극놀이’를 통해 부모와 자녀간의 유대감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아이들극장 로비에서는 ‘기부로 오케스트라’가 축제기간 전일 운영된다. 오케스트라 포토존 및 체험존 등으로 구성됐으며, 축제를 찾은 관객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함과 동시에 예술후원의 가치를 함께 나눌 예정이다.

아시테지 한국본부는 ‘제13회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가 끝난 후 2월 종로 아이들극장에서 앙코르 공연을 마련한다. ‘제13회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 올해우수작 중 ‘제25회 서울어린이연극상’ 작품상과 최고인기상을 수상하게 되는 작품이 다시 무대에 오른다. 앙코르 공연 작품은 ‘제25회 서울어린이연극상’ 시상식이 종료된 이후 결정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