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정호, ‘음주 뺑소니’ 혐의 기소의견 검찰 송치
강정호, ‘음주 뺑소니’ 혐의 기소의견 검찰 송치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7.01.04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음주뺑소니 사고를 낸 강정호(30·피츠버그 파이어리츠) 선수가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강씨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사고 후 미조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4일 밝혔다.

또 당시 차량에 동승한 친구 유모(29)씨에 대해서도 범인도피 혐의를 적용해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

앞서 강씨는 지난해 12월 2일 오전 2시48분께 술에 취한 채 승용차를 몰고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숙소 호텔로 향하던 중 삼성역 사거리에서 가드레일을 들이받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강씨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인 0.084%였다.

<사진 = 뉴시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임의동행했던 유씨가 자신이 운전했다고 진술했지만, 차량 블랙박스를 확인한 결과 운전자는 강씨였다.

한편, 강씨는 지난 2009년 8월과 2011년 5월에도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돼 면허가 취소된 전력이 있다. 음주운전으로 세 번째 적발되면 무조건 운전면허를 취소하도록 하는 '음주운전 삼진아웃제'에 걸린 것이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