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준기 전혜빈 "부디 따뜻한 눈으로..매우 조심스럽게 만남 중"
이준기 전혜빈 "부디 따뜻한 눈으로..매우 조심스럽게 만남 중"
  • 김지수 기자
  • 승인 2017.04.05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년 상반기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한강타임즈] 배우 이준기와 전혜빈이 네번째 열애설 끝에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이준기와 전혜빈은 2014년 종영한 KBS2 ‘조선총잡이’에 출연한 이후 지난 2015년 6월과 8월, 9월 세 차례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당시 소속사 측은 "친한 동료일 뿐이다"고 열애설을 부인했다. 그러나 지난 4일 두 사람은 2년째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에 이준기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2016년 상반기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며 "부디 따뜻한 눈으로 두 배우를 봐주시고 앞으로의 활동에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보도된 열애설과 해명에 대해서는 "이준기, 전혜빈 배우는 2014년 드라마를 통해 동료로 만났고 처음 열애설이 불거졌을 당시에도 좋은 친구 사이였다"고 말했다.

KBS 2TV 드라마 ‘조선총잡이’

이어 "두 사람은 친구로 지내오면서 서로 공통점이 많은 것을 알게 됐고 호감을 느꼈지만, 그 감정에 대해 확신을 얻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기 때문에, 매우 조심스럽게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혔다.

정혜빈은 KBS 미니시리즈 ‘직장의 신’, KBS 드라마스페셜 ‘카레의 맛’ 등을 통해 폭 넓은 연기를 선보였다.

이준기는 작년 한 해 드라마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에서 4황자 왕소 역을 맡아 열연했다. 또한 할리우드 대작 영화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에 특별 출연해 밀라 요보비치와 호흡을 맞춰 주목을 받았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