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오상진-김소영 아나운서, 처음이자 마지막 부케? "결혼해야 되는데"
오상진-김소영 아나운서, 처음이자 마지막 부케? "결혼해야 되는데"
  • 김지수 기자
  • 승인 2017.04.21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상 공개

[한강타임즈] 결혼을 앞두고 있는 오상진, 김소영 아나운서 커플이 SNS를 통해 결혼을 앞둔 일상을 공개했다.

오상진은 사진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을 앞두고 이럴까봐 걱정"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생일 파티에 아무도 오지 않자, 상을 엎어버리는 모습이 담겨 있다. 결혼식에 하객이 많지 않을 것을 걱정하는 것으로 보인다.

또 양재꽃시장 시장에 김소영 아나운서로 보이는 여성의 뒷모습을 찍은 사진을 게재해 시선을 모았다.

김소영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친구 결혼식 사회자 겸. 아마도, 처음이자 마지막 부케"라는 글을 게재했다.

또 스카프로 얼굴을 가리고 있는 사진과 함께 "모자를 안가져가서 오늘보니 이마만 시커먼. 3주 뒤에 결혼해야되는데"라고 전했다.

MBC에서 아나운서 선후배로 활동한 오상진과 김소영 아나운서 커플이 2년 열애 끝에 오는 4월 30일 결혼식을 올린다. 

오상진-김소영 아나운서 SNS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