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고현정, 김혜수, 신세경, 서우 공통점은 무엇일까?
고현정, 김혜수, 신세경, 서우 공통점은 무엇일까?
  • 오지연기자
  • 승인 2010.03.27 0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한강타임즈
대중들의 반응에 민감한 광고계에서는 고현정, 김혜수, 신세경, 서우에 대한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 그 중에서도 화장품 업계에서는 드라마를 통해 인기를 얻고 있는 미녀 배우에게 가장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실제로 이들 미녀 배우들은 드라마 종방과 함께 모두 '아름다움의 전령사' 화장품 광고 모델이 됐다.
이에 대하여, SW네트워크 김한구 원장은 "최근 화장품 모델로 선정된 고현정, 김혜수, 신세경, 서우씨는 드라마를 통해 자신들의 매력을 확실하게 보여준 배우들이다. 이들 배우들은 한결같이 작품 속에서 건강하고 윤기 있는 피부를 과시해 시청자들에게 닮고 싶은 롤 모델로 급부상했다."고 말했다.
김 원장은 이어 "이들 배우들은 단순히 드라마 인기에 편승해 화장품 광고로 발탁된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는 소견을 밝히며, "깊은 연기력과 기미, 주근깨, 잡티 한 점 없는 맑은 톤의 피부를 유지하기 때문이다. 아름다운 피부는 상대방에게 신뢰감과 호감을 준다. 때문에 이들은 브랜드 제품의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최고의 화장품 광고 모델"이라는 소견을 덧붙였다.
화장품 업계에서는 각각 고현정(랑콤), 김혜수(미샤), 신세경(더바디샵), 서우(코리아나)과 전속 모델 계약을 체결한 이유에 대하여 "드라마를 통해 선 굵은 연기력과 맑고 깨끗한 피부를 가지고 있다. 소비자들에게 높은 인지도 그리고 아름다운 피부를 갖고 있다는 점이 자사의 화장품 브랜드의 가치와 매출을 극대화 시켜줄 것이다."는 기대감을 피력한 바 있다.
한편, 아름다움의 전령사가 된 이들 여배우들은 각기 재충전 및 차기작을 통해 다시 새로운 모습을 통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