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동구, 2017년 첫 채밀 진행
강동구, 2017년 첫 채밀 진행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7.05.02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재태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해식)는 지난달 29일 명일근린공원 공동체텃밭에서 2017년 첫 채밀을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풍부한 녹지를 바탕으로 3無 농법(화학비료, 농약, 비닐멀칭)을 원칙으로 한 친환경 도시농업을 실시하고 있는 강동구는 벌들이 생육하기 좋은 최적의 환경을 활용해 2013년부터 도시양봉을 운영하고 있다.

구에 따르면 2013년 벌통 10개로 시작한 도시양봉은 지난해 30개로 확대하며 약 630kg의 꿀을 채밀한 바 있다. 

이날 채밀은 지난달 23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동안 12주 과정으로 진행 중인 제1기 도시양봉학교 교육생이 함께했다. 잡화꿀 채밀을 시작으로 5월엔 아카시아, 6월엔 밤꿀을 채밀할 예정이다.

구에서 직접 채밀한 꿀은 서울보건환경연구원에서 성분분석을 실시한 후, 로컬푸드직매장 ‘싱싱드림’을 통해 판매된다.

올해 벌 세력을 보충하고, 세력 강화를 통한 분봉 유도로 벌통을 40통까지 확대한다는 게 구의 방침이다. 

강동구 관계자는 “친환경 도시양봉을 통해 도심 속 생태계의 소중함을 널리 알리겠다”며 “양봉교육으로 도시농업 분야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