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동구, 명일전통시장서 ‘전통시장 봄내음 대축제’ 열려
강동구, 명일전통시장서 ‘전통시장 봄내음 대축제’ 열려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7.05.10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재태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해식)는 명일전통시장에서 ‘전통시장 봄내음 대축제’가 열리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중소기업청 주관으로 오는 14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떠나요 봄 여행, 즐겨요 봄 시장’이라는 주제로 관광객이 전통시장을 보다 많이 찾을 수 있도록 활기를 북돋는 행사다.

명일전통시장에서는 14일까지 5일간 점포별로 상품 할인 행사와 고객 감사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10일부터 12일 사이 시장을 방문해 1만원 이상 구매한 현금영수증 또는 카드영수증을 제시하면 1일 100명을 대상으로 부추, 쪽파, 상추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3~5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은 지역특산물 경품추첨 행사에 응모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추첨은 12일 오후 4시에 진행될 예정이다.

같은 날 4시부터는 ▲결제가 편안한 시장 ▲믿음 주는 시장 ▲친절하고 청결한 시장 등 ‘3대 서비스 혁신 캠페인’을 전개한다. 5시부터는 코다리강정, 봄나물비빔밥 시식회도 열린다.

13일에는 학생 벤처창업동아리 ‘비즈쿨’과 함께하는 시장 체험행사를 통해 청소년들이 명일전통시장에서 직접 물건을 판매해보는 시간도 갖는다. 판매 수익금은 소외이웃을 돕는 데 사용된다.

강동구 관계자는 “이번 축제는 최근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