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대문구, 전봇대에 호랑이가... ‘전봇대 민화거리’ 조성
서대문구, 전봇대에 호랑이가... ‘전봇대 민화거리’ 조성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7.07.11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남가좌2동 명지대사거리에서 홍남교에 이르는 ‘증가로’ 약 450m 구간을 ‘전봇대 민화거리’로 조성했다고 밝혔다.

이 거리 각 전봇대에는 호랑이와 십장생, 목동, 잉어 등 민화 그림들이 알록달록하게 그려 넣어 졌다.

이번 전봇대 민화거리 조성에는 지난 30년간 민화를 그려온 노용식 화백(57세)이 ‘재능기부’ 했다.

노 화백은 서대문구 구민으로 남가좌2동 주민자치위원과 학생, 주민 등 100여명도 ‘자원봉사’로 함께 참여했다.

서대문구가 전봇대에 민화를 그려넣어 민화거리를 조성했다.

이들이 민화를 그린 전봇대는 20개로 다듬이질, 베 짜기, 장터, 잉어, 석류, 목동, 십장생, 호랑이 등의 다양한 그림들이 담겼다.

인근 주민들은 “전봇대 근처에 쓰레기가 있거나 불법광고물이 부착돼 있을 때가 있었는데 민화가 더해지니 쓰레기도 줄고 동네가 환해졌다”며 반겼다.

조병옥 남가좌2동 주민자치위원장은 “지역예술인과 주민이 협업해 만든 민화 거리가 골목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하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