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충북 영동군, (주)동일버스 승무원, 도로변 환경정화 '구슬땀'
충북 영동군, (주)동일버스 승무원, 도로변 환경정화 '구슬땀'
  • 김영준 기자
  • 승인 2017.08.25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영동 ㈜동일버스 상조회(회장 손진규) 소속 승무원 4명이 휴무일도 반납한 채 도로변 환경정비에 나서 귀감이다.

 이들은 지난 17일부터 25일까지 심천면 일원 주요 도로변에 무성하게 자란 가로수와 유실수의 나뭇가지 정비작업을 했다.
 
 이 지역은 운전자의 시야를 방해하는 급커브 구간이 많고, 좁은 도로변에 가로수와 개인 유실수 등이 무분별하게 자라 농어촌버스 등 차량 운행에 불편을 줬다.

 하지만 이들이 자발적으로 전지작업을 진행한 덕분에 버스 등 대형차량이 안전하게 도로를 운행할 수 있게 됐다.

 이들은 지난 6월 용화면 도로변 정비작업을 시작으로 버스 운행에 방해가 되는 노선의 가로수와 유실수를 정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