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찬미, 이종격투기 선수의 모습이 아닌 최근 청순 가득한 사진 공개에 누리꾼들 '화제만발'
전찬미, 이종격투기 선수의 모습이 아닌 최근 청순 가득한 사진 공개에 누리꾼들 '화제만발'
  • 박수진 기자
  • 승인 2017.09.23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종격투기 선수인 전찬미가 평소 모습의 사진을 공개한 것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전찬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운동하면서 다 뜯긴 잔머리들 출동 웃프다" 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전찬미는 금발의 염색한 머리에 청순한 미소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운동할 때 와는 반전의 매력에 눈길이 간다.

한편, UFC 경기 이후 김동현과 전찬미에 대한 네티즌의 반응이 화제다.
 

<사진출처: 전찬미 인스타그램>


김동현은 23일 UFC 파이트 나이트 117 메인카드 경기서 고미 다카노리에게 1라운드 1분30초 만에 오른손 펀치로 TKO승리를 거뒀다.
 
하지만 임현규와 전찬미가 모두 일본 선수에게 패했다. 전찬미는 두 번째 UFC 도전에서 1-2 스플릿 판정으로 다시 한 번 판정패를 기록한 것이다.

 
지난 데뷔전에서 전찬미는 “훈련을 2배로 열심히 했다. 상대의 단점을 역이용하는 전략을 짰다. 감량도 순조롭고 컨디션도 좋다”며 “KO로 끝내겠다는 목표로 경기에 임하겠다”는 각오를 내비친 바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