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동작구, 올해 위기가정 1943세대 13억원 긴급지원
동작구, 올해 위기가정 1943세대 13억원 긴급지원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7.10.09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 동작구 상도동에 거주하는 김씨(남, 만56세)는 지병으로 근로를 할 수 없는 생태에서 배우자가 모든 재산을 가지고 가출하면서 생계에 큰 곤란에 처하게 됐다. 거동이 불편하다보니 끼니도 챙기지 못할 정도로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다행히 김 씨는 집주인의 신고를 받고 방문한 담당 복지플래너의 긴급지원(생계비, 주거비) 신청으로 급한 불을 끌 수 있었다.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올해 김 씨의 사례처럼 위기를 겪고 있는 위기가정 1943가구를 발굴해 생계비, 의료비, 주거비 등 긴급자금 12억8000만원을 지원했다고 9일 밝혔다.

긴급복지지원은 실직, 질병 등 위기상황에 처한 가구에 사전 조건심사 없이 지원금을 지급하는 제도다. 신청과 동시에 지원절차가 진행돼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지난 5월 본동종합사회복지관에서 진행된 ‘찾아가는 복지종합상담실’ 모습

신청 대상은 ▲실직, 폐업 등으로 가구의 생계유지가 곤란한 가구 ▲중한 질병 및 부상을 당한 가구 ▲국민건강보험 등 주요 4대보험 등이 장기 체납된 가구 ▲주 소득자가 사망, 가출, 행방불명, 구금시설 수용 등의 사유로 소득을 상실한 가구 등이다.

구는 다가오는 겨울철을 대비해 보다 많은 위기가정 발굴ㆍ지원을 위해 추경을 통해 6억4000만원을 추가 편성해 확대 지원키로 했다.

주민 접근성을 높이고자 ‘찾아가는 복지종합상담실’도 운영 중이다. 구청을 직접 방문하기 어렵거나 제도를 미처 알지 못하는 주민들을 위해 담당공무원, 간호사, 법률 홈닥터가 함께 월 1~2회 지역 사회복지관과 종합병원 등을 방문한다.

유재용 복지정책과장은 “아직도 우리 주변에는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이웃들이 많다”며 “주민들이 홀로 고통받지 않도록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