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동구, 하반기 공공일자리사업 현장점검 실시
강동구, 하반기 공공일자리사업 현장점검 실시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7.10.1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조영남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해식)는 이달 말까지 하반기 공공일자리사업(공공근로, 지역공동체일자리)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각 사업 현장을 직접 방문해 안전캠페인을 펼치고 근로자 안전교육 실시 여부, 근로 조건 준수 실태 등 그동안의 사업 추진 상황을 점검할 계획이다.

하반기 공공일자리사업은 7월부터 12월(지역공동체일자리는 10월)까지 진행되며, 현재 공공근로 46개 사업과 지역공동체일자리 7개, 총 53개 사업에 185명이 참여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부터 새롭게 시작한 안전캠페인도 함께 진행한다. 작업형태에 따른 각각의 안전준수사항을 안내하는 캠페인을 펼쳐 안전의 경각심을 높이고 전반적인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해 건강하고 안전한 일터 만들기에 기여하기 위해서라는 게 구의 설명이다.

강동구 관계자는 “공공일자리사업은 연령대가 높고 외부 근로자가 많은 만큼 산재 예방을 위한 정기적인 안전 교육과 현장 지도를 수시로 실시하고 있다”며 “각 사업장 담당자와 근로자의 어려운 점, 건의사항 등을 적극 청취해 건강한 일터를 조성하는 데 더욱 애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