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관악구, ‘난곡․난향 도시재생지원센터’ 개소
관악구, ‘난곡․난향 도시재생지원센터’ 개소
  • 김영준 기자
  • 승인 2017.10.12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관악구(구청장 유종필)는 오는 16일 난곡로26길 일대 도시재생활성화 사업 추진을 위해 ‘난곡․난향 도시재생지원센터’를 연다고 12일 밝혔다.

이 지역은 경사지, 노후주택 밀집지역으로 지난 2월 서울형 도시재생활성화지역으로 선정돼 2022년까지 서울시로부터 마중물 사업비 100억 원을 지원받는 곳이다.

주요업무는 주민의 역량을 강화하고, 사업제안과 지역 특성에 맞는 자원 발굴, 현장 지원 등이다. 특히, 모니터링을 통해 사업의 지속성을 진단, 대안을 고민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또한, 주민들과 함께 주민협의체를 구성하고, 교육 등을 통해 주민 스스로 재생사업을 이끌어 지속가능한 난곡도시재생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현장 거점의 역할도 맡는다.

센터에는 계획수립과 사업진행을 총괄‧조정하는 총괄코디, 사무국장, 전문가(전문코디네이터), 구청직원, 용역사직원 등이 상주할 예정이다.

유종필 구청장은 “민관의 장점이 잘 결합될 때 모든 정책은 자연스럽게 비상하게 돼있다.”며 “주민들과 함께 도시재생의 성공모델을 만들어 주민공동체 회복은 물론, 지역사회의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