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관악구, 자원봉사센터 주관 벽화 그리기 사업 실시
관악구, 자원봉사센터 주관 벽화 그리기 사업 실시
  • 김영준 기자
  • 승인 2017.10.19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관악구(구청장 유종필)는 자원봉사자들이 지난달 23일 삼성동에, 지난 14일 난곡동에 벽화 그리기 작업을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우선, 지난달 23일에 진행됐던 삼성동 양지1길 2에서 2-5일대의 기존 벽화는 높이 2m, 길이 50m 규모의 양철로 만들어져 있었으나, 기존에 있던 그림들이 모두 벗겨지고 색이 어둡게 변해 새로운 벽화 조성이 시급한 곳이었다.

새롭게 조성된 벽화는 버섯집과 흩날리는 꽃들의 ‘봄’, 푸르른 나무들이 모인 ‘여름’, 노랗고 빨간 단풍의 ‘가을’, 앙상한 나뭇가지 사이로 떨어지는 눈을 표현한 ‘겨울’ 등 ‘사계’를 주제로 3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해 색을 입혔다.

지난 14일에는 난곡로24길 2와 난곡동 653-1 마을공원 두 곳에 난곡초등학교 학부모 등 자원봉사자 50여명이 함께 벽화를 그렸다.

이 지역은 학교를 통학하는 학생들이 많은 점을 고려해 풍선에 매달려 하늘을 나는 코끼리, 하트 나무 등 동화적이고 창의적인 이미지로 단장, 학생들의 정서 안정은 물론, 범죄예방 환경 조성 등의 기능적 측면에도 효과가 있다는 평이다.

구는 이번 벽화 사업으로 학생들에게는 꿈과 희망 불어 넣어주고, 마을 주민들에게는 자꾸 걷고 싶은 거리 조성과 자연스러운 소통의 장을 제공하는 등 1석 3조의 효과를 거두겠다는 포부다.

유종필 구청장은 “벽화그림으로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게 돼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마을 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