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관악구, 중학생 대상 ‘농업속의 과학이야기’ 운영
관악구, 중학생 대상 ‘농업속의 과학이야기’ 운영
  • 김영준 기자
  • 승인 2017.10.20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관악구(구청장 유종필)는 학생들에게 나노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 제공을 위해 ‘농업속의 과학이야기’를 운영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체험은 서울대 기술지주회사와 손잡고 지난 7월 20일에 문을 연 ‘관악도시농업연구소’에 있는 리얼스마트팜이다.

‘리얼스마트팜’은 나노 기술을 활용해 작물을 최상의 상태로 재배하는 세계최초 기술이다. 학생들은 작물 내 물의 이동속도와 비료 농도 등을 실시간 계측해 작물이 최상의 상태로 자랄 수 있게 돕는 생체정보센서의 원리를 배우게 된다.

11월 17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전 10시 부터 1시간 동안 진행하며, 장소는 낙성대공원 맞은편 강감찬텃밭 입구 ‘관악도시농업연구소’다.

신청은 관내 초등학생 또는 중학생이면 가능하다. 단, 30명 이내의 단체여야 한다.

오는 10월 31일까지 전화 또는 이메일(wlstnr798@ga.go.kr)로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다.

유종필 구청장은 “우리 학생들이 리얼스마트팜을 통해 도시농업과 결합한 첨단 기술에 대해 배우고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