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대종상' 최희서, 개미허리에 복근까지? 여리한 몸매 과시
'대종상' 최희서, 개미허리에 복근까지? 여리한 몸매 과시
  • 이병우 기자
  • 승인 2017.10.25 2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최희서가 영화 '박열'로 '대종상 영화제'에서 신인여우상, 여우주연상을 모두 거머줘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그의 근황 사진이 화제다.  

최근 배우 최희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시 돌아온 김재오 트레이닝 # 배꼽이_아니라_복근이야 #언제_사라질지_모르니"란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최희서는 군모에 짧은 흰색 탑과 타이트한 레깅스를 입은 채 휴대폰을 보고 있다. 특히 그의 군살없는 복부와 슬림한 몸매가 세간의 부러움을 샀다.

<사진=최희서 인스타그램>

이를 본 누리꾼들은 "너무 멋져용" "다음 작품 기다리고 있습니다" "어쩜 이리 꾸밈없어 보이실까" "그뉵 멋져요" "누나 사랑해요" "우아 대단하다" "미코 잘봤어여" "항상반성하게됩니다 관리하시는모습보면"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준익 감독의 '박열'은 감독상과 의상상, 미술상, 신인여우상, 여우주연상까지 총 5관왕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