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투證, 첫 발행어음 1년 만기 연 2.3% 확정
한투證, 첫 발행어음 1년 만기 연 2.3% 확정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7.11.25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첫 발행어음의 수익률을 1년 만기의 경우 연 2.3%로 확정하고 오는 27일부터 전국 지점에서 판매한다고 밝혔다.

만기 9개월 이상에서 1년 미만은 연 2.1%, 6개월 이상에서 9개월 미만은 연 2.0%다. 수시 입출금이 가능한 발행어음형 종합자산관리계좌(CMA)의 수익률은 연 1.2%다.

앞서 한국투자증권은 업계 최초로 초대형 투자은행(IB) 단기금융업 인가를 받은 바 있다.

한국투자증권은 발행어음 판매 및 시장 상황에 따라 판매 규모·수익률을 탄력적으로 결정한다는 계획이다.

업계 최초로 발행어음 업무를 시작하는 만큼 혁신·중소기업에 투자하는 모험자본 공급원으로서 역할을 하겠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