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동구, ‘지방분권 개헌’ 위한 1000만인 서명운동 나서
강동구, ‘지방분권 개헌’ 위한 1000만인 서명운동 나서
  • 조영남 기자
  • 승인 2018.01.03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조영남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해식)는 오는 28일까지 주민들을 대상으로 ‘지방분권 개헌’을 위한 1000만인 서명운동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130개의 헌법 조항 중 지방자치와 관련해서는 제117조 ‘지방자치단체에 대한 규정’과 제118조 ‘지방의회에 관한 규정’의 두 가지 조항밖에 없다. 때문에 지방분권 개헌을 통한 지방자치 강화는 현재 중요한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서울시구청장협의회 회장구 강동구는 이러한 지방분권 개헌에 대한 국민적 열망을 입법부에 전달해 국회에 지방분권 개헌을 촉구하고, 지역사회의 자치분권 확립을 실현하기 위해 ‘1000만인 서명운동’에 동참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서명운동은 28일까지 강동구청 및 보건소, 18개 동주민센터, 도시관리공단 등 구 산하 공공기관 및 유관기관을 중심으로 진행되며 대단지 아파트 엘리베이터 내 서명부 비치, 온라인 서명창구 개설, 각종 구정행사 시 서명 접수대 설치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서명운동은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주관으로 전국 15개 지역협의회 및 226개 기초자치단체에서 전국적으로 실시되며, 모아진 서명부는 지방분권개헌 촉구문과 함께 국회에 전달된다.

강동구는 이와 더불어 ‘지방분권 개헌’의 개념을 더 많은 주민이 이해하고, 그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도록 주민들을 대상으로 ‘자치분권 개헌 홍보 및 주민 참여방법’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모한다.

공모주제는 “자치분권 개헌 홍보 및 주민 참여방법에 대한 아이디어”로, 공모에 관심 있는 주민이면 누구나 이달 10일까지 참여할 수 있다.

제출된 작품은 심사를 통해 최우수 50만원, 우수 30만원, 장려 20만원 등의 상금이 주어지며 채택된 아이디어는 강동구에서 자치분권 개헌 홍보 및 주민참여 행사 기획 시 활용될 예정이다.

이해식 구청장은 “지방분권 개헌은 주민주권 회복을 위한 필수적 관문으로, 이번 1000만인 서명운동과 아이디어 공모전이 자치분권 개헌에 대한 주민 관심도를 제고하고 공감대를 확산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