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스리랑카, 60여년 만에 여성 술 구매 허용.. 女 주류판매점 출입 가능
스리랑카, 60여년 만에 여성 술 구매 허용.. 女 주류판매점 출입 가능
  • 김미향 기자
  • 승인 2018.01.11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미향 기자] 스리랑카가 60여년 만에 처음으로 만 18세 이상 여성의 술 구매를 허용하기로 했다.

영국 BBB 방송은 스리랑카 정부가 10일(현지시간) 지난 1955년 제정된 법률이 여성들을 차별하고 있음을 시인, 법을 개정한다고 보도했다.

법 개정으로 스리랑카 여성들은 이제 사전 승인을 받지 않아도 주류판매점을 출입할 수 있게 됐다. 새 법에 따르면 여성들이 식당 등 주류 판매를 허가받은 곳에서 국세청장의 허가를 받지 않아도 술을 마실 수 있게 된다. 스리랑카 여성들은 법 개정을 환영하며 소셜미디어에 망갈라 사마라위라 재무장관에 감사를 표했다.

스리랑카 여성 대다수는 전통에 반한다며 술을 마시지 않고 있다. 그러나 마이트리팔라 시리세나 스리랑카 대통령은 지난 2016년 스리랑카 여성들의 음주가 지난 몇 년 동안 크게 증가했다고 말했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