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하태경, “돌머리 법무부장관... 가상화폐 실명 거래 추진해야”
하태경, “돌머리 법무부장관... 가상화폐 실명 거래 추진해야”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8.01.13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하태경 바른정당 최고위원은 13일 “박상기 법무부장관은 자기 머리가 돌덩어리인 줄 모른다”며 “돌쇠 법무부는 국회가 막겠다”고 전했다.

앞서 박 장관이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방침을 준비 중이라고 밝혀 논란이 불거진 데 대한 비판이다.

하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비판하고 "가상통화 주무 부처는 법무부가 아니라 시장을 아는 경제부총리가 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은행의 가상화폐 실명 거래를 주저 말고 추진해야 한다. 이것은 건강하고 합리적인 규제"라며 "세상 모든 것이 범죄로 보이는 법무부 눈치 볼 필요 없다"고 일침을 가했다.

하 최고위원은 "가상화폐를 가치 없는 돌덩어리라 생각하는 박 법무장관은 자기 머리가 돌덩어리인 줄 모른다"며 "오직 법무부만 실명 거래까지도 범죄시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하태경 의원이 가상화폐를 가치 없는 돌덩어리라 생각하는 법무장관은 자기 머리가 돌덩어리인 줄 모른다고 맹 비난했다. (사진=뉴시스)
하태경 의원이 가상화폐를 가치 없는 돌덩어리라 생각하는 법무장관은 자기 머리가 돌덩어리인 줄 모른다고 맹 비난했다. (사진=뉴시스)

 

 

필자소개
윤종철 기자

정치부 (국회-서울시)출입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