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지원 "안철수 영락없는 박정희2"
박지원 "안철수 영락없는 박정희2"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8.01.23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통합 반대파 박지원 의원은 22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바른정당과 통합에 반대하는 개혁신당파 의원들에 대한 특단의 조치로 징계 작업에 착수한 데 대해 "영락없는 박정희2"라고 힐난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말한 뒤 "자기를 따르지 않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제거하려는 독재자"라고 깎아내렸다.

 

안철수와 박지원
안철수와 박지원

 

그는 "합당 파트너인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는 비례대표 의원 문제에 대해 정치적 해결을 주문하지만 안 대표는 당을 보고 국민이 투표했다며 탐욕을 부린다"며 "자신은 민주당에 요구해서 민주당 소속 경남 도의원, 부산 기초의원을 받았는데도 자기는 이번에는 못하겠다니 참으로 파렴치한 욕심쟁이"라고 쏘아 올렸다. 

 그는 "국민이 정당을 보고 투표했다는 점은 지역구 의원도 마찬가지"라며 "비례대표, 지역구 국회의원 모두 개인 소유로 생각하는 사당(私黨) 대표이니 징계를 운운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박 의원은 "파렴치한 안철수 패권주의는 확실하게 비행기를 태워야 한다"며 "안 대표의 이성 회복을 간곡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