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안랩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서 퍼지는 악성코드 주의해야”
안랩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서 퍼지는 악성코드 주의해야”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8.02.07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안랩은 최근 사람들의 관심이 몰리는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대상으로 유포되는 악성코드가 발견돼 주의가 필요하다고 7일 밝혔다.

안랩에 따르면 공격자는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 내 가상화폐 관련 주제 게시판에 악성 스크립트를 삽입한 게시물을 올렸다. 사용자가 해당 게시물을 열어보면 드라이브-바이-다운로드 방식으로 악성코드에 감염된다.

드라이브-바이-다운로드는 사용자가 직접 악성코드를 실행하지 않아도 시스템 보안 취약점을 이용해 사용자 PC를 악성코드에 감염시키는 공격 방법이다.

이때 해당 페이지에는 이상징후 없이 일반적인 내용의 콘텐츠가 보이기 때문에 사용자가 감염사실을 알기 어렵다. 해당 악성코드는 감염 이후 C&C서버(Command&Control 서버, 공격자가 악성코드를 원격 조정하기 위해 사용하는 서버)에 접속해 추가 악성 파일을 다운로드 하는데, 이 악성 파일에는 백도어 기능을 하는 악성코드가 포함돼 있어 정보 유출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

현재 해당 게시물은 지워졌으나 같은 방식으로 다른 주제를 위장해 재등장할 수 있다.

이 같은 악성코드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최신 버전 백신 사용 △보안 패치 적용 △자극적인 제목의 게시물 방문 자제 등 기본 보안 수칙을 지켜야 한다고 안랩 측은 당부했다.

한창규 안랩 시큐리티대응센터(ASEC) 센터장은 “공격자들은 악성코드 감염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사회적 이슈를 가장하는 방식을 많이 쓴다”며 “특히 이번 경우는 방문만으로도 감염될 수 있기 때문에 사용자는 기본 보안수칙을 생활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