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치즈인더트랩' 박해진-오연서, VIP 시사회 개최 '특별한 기회'...'뜨거운 관심'
'치즈인더트랩' 박해진-오연서, VIP 시사회 개최 '특별한 기회'...'뜨거운 관심'
  • 김민수 기자
  • 승인 2018.02.23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수 기자] 영화 ‘치즈인더트랩’의 배우 박해진, 오연서가 원작 웹툰의 팬들과 만남의 시간을 갖는 VIP 시사회 무대 인사에 나선다.

‘치즈인더트랩’은 모든 게 완벽하지만 베일에 싸인 선배 ‘유정’과 평범하지만 매력 넘치는 여대생 ‘홍설’의 두근두근 아슬아슬 로맨스릴러.

오는 3월 13일(화) 20시 CGV영등포에서 열리는 ‘치즈인더트랩’ 웹툰팬 VIP시사회는 말 그대로 원작 팬들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시사회로써, 달달한 로맨스릴러 ‘치즈인더트랩’을 개봉 전 미리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로 예비 관객들의 관심을 모은다. 

또 이번 시사회에서는 박해진, 오연서 등 주요 출연진들도 무대인사로 관객을 찾을 예정이라 더욱 뜨거운 참여가 예상되고 있다.

(사진=영화 스틸컷)
(사진=영화 스틸컷)

‘치즈인더트랩’ 웹툰 팬 VIP시사회 이벤트는 2월 23일(금)부터 3월 1일(목)까지 총 7일 동안 진행되며, 이벤트 기간 동안 원작 웹툰 ‘치즈인더트랩’ 유료 회차를 3회 이상 대여, 구매한 회원들을 대상으로 ‘치즈인더트랩’ 영화 시사회 티켓 150장(1인 2매) 증정한다. 당첨자 발표는 3월 2일(금) 당첨자 공지에서 확인 가능 하다.

앞서 tvN 드라마로 제작돼 드라마 방영 당시 원작 팬들 사이에서 ‘유정선배 그 자체’로 불리며 ‘유정선배 신드롬’을 불러일으킨 박해진이 다시 한 번 유정 역을 맡았고, 유정과 미묘한 관계에 빠진 홍설 역은 오연서가 맡아 진정한 ‘만찢남녀’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원작 속 캐릭터와 싱크로율 100%를 자랑하는 캐스팅으로 기대를 높이는 영화 ‘치즈인더트랩’은 2018년 봄, 달달-소름 로맨스릴러로 극장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