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재동 화백 성추행 의혹, 웹툰 작가 이태경…"내가 주례해주면 너는 어떻게 해줄 건데"
박재동 화백 성추행 의혹, 웹툰 작가 이태경…"내가 주례해주면 너는 어떻게 해줄 건데"
  • 이병우 기자
  • 승인 2018.02.27 0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병우 기자] 시사만화가 박재동 화백이 성추행 의혹에 휩싸여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26일 웹툰 작가 이태경씨는 SBS와의 인터뷰에서 박재동 화백으로부터 성추행과 성희롱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씨는 지난 2011년 결혼을 앞두고 평소 선배인 박 화백에게 주례를 부탁하려고 만난 자리에서 박 화백이 자신의 허벅지를 쓰다듬거나 치마 아래로 손을 넣으려고 했다고 주장했다.

또 박 화백이 자신에게 "성행위를 해봤나"라고 묻거나 "내가 주례해주면 너는 어떻게 해줄 건데 나랑 호텔에서 춤 한 번 춰줄 수 있겠냐"등의 성희롱 발언을 했다고 했다.

그런가 하면 박 화백으로부터 "너를 처음 봤을 때부터 네가 맛있게 생겼다고 생각했다"는 말도 들었다고 고백해 충격을 주고 있다.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한편 박 화백은 이씨의 주장에 대해 “너무 오래전 일이라 기억이 안 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