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천주교 ‘낙태죄 폐지 반대’…100만 서명 헌법재판소 전달 예정
천주교 ‘낙태죄 폐지 반대’…100만 서명 헌법재판소 전달 예정
  • 오은서 기자
  • 승인 2018.03.20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명권 여성 자기결정권 보다 우선 보호 돼야”

[한강타임즈 오은서 기자] 천주교는 낙태죄 폐지 반대 운동을 벌여오며 100만여명 서명이 담긴 서명지와 탄원서를 오는 22일 헌법재판소에 전달할 예정이다.

천주교 주교회의는 탄원서에서 여성의 자기결정권 등이 인간답게 살 권리지만, 생명권과 충돌한다면 생명권이 우선 보호돼야 한다며 태중의 생명을 직접 죽이는 낙태는 어떤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다고 주장했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 홈페이지 캡쳐.
한국천주교주교회의 홈페이지 캡쳐.

헌법재판소는 다음 달 24일 헌재 대심판정에서 의사 A씨가 낙태죄를 규정한 형법이 위헌이라고 제출한 헌법소원사건의 공개변론을 열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