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프로배구] 대한항공, 삼성화재에 역전승..창단 첫 우승 재도전
[프로배구] 대한항공, 삼성화재에 역전승..창단 첫 우승 재도전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8.03.23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대한항공이 삼성화재에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고 다시 한 번 창단 후 첫 우승에 도전한다.

대한항공은 지난 22일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플레이오프(3전 2선승제) 3차전에서 3-1(23-25 25-20 25-22 32-30)로 이겼다.

앞서 1차전에서 삼성화재에 패하며 벼랑 끝에 몰렸던 대한항공은 내리 2차전과 3차전을 승리로 장식하며 2년 연속 챔프전 진출 티켓을 거머쥐었다.

사진 = 한국배구연맹
사진 = 한국배구연맹

양팀 통틀어 가장 많은 득점을 올린 가스파리니(39점)가 승리의 일등공신이였고, 정지석과 곽승석이 각각 17점, 14점을 기록하며 제몫을 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오는 24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현대캐피탈과 챔프전 1차전을 벌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