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물병 갑질’ 조현민 피의자 신분 경찰 조사.. 출국금지 신청
‘물병 갑질’ 조현민 피의자 신분 경찰 조사.. 출국금지 신청
  • 이지연 기자
  • 승인 2018.04.17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지연 기자] 조현민 대한항공 전문가 자신을 둘러싼 ‘갑질 논란’과 관련해 경찰 수사를 받게 됐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17일 “내사를 진행 중이던 이번 사건을 정식 수사로 전환하고 조 전무를 피의자로 입건한다”고 밝혔다.

지난 13일 경찰은 내사에 착수해 대한항공 직원과 광고대행업체 직원들을 조사했다. 경찰은 또 조 전무가 사건이 알려진 당일 베트남으로 출국한 전력이 있다는 점을 감안해 출국금지를 신청했다.

조현민 대항항공 전무 (사진=뉴시스)
조현민 대항항공 전무 (사진=뉴시스)

경찰은 조 전무를 소환 조사하기 위해 일정을 조율 중이다.

앞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둘째 딸인 조 전무가 대한항공의 회의 도중 광고대행사 A팀장에게 물병을 던지고 내쫓았다는 글이 온라인 익명 게시판에 올라오며 사회적 공분을 일으켰다.

필자소개
이지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