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한국당, ‘김기식ㆍ김경수' 특검법 제출... “청와대 등 조직적 개입 의혹”
한국당, ‘김기식ㆍ김경수' 특검법 제출... “청와대 등 조직적 개입 의혹”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8.04.17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자유한국당이 17일 '김기식ㆍ김경수 의혹'와 관련해 “경찰의 공정성과 중립성에 심각한 의문이 있다”며 특검 법안을 제출했다. 특히 이들이 제출한 특검 법안 취지로 청와대 등 정권차원의 관여와 조직적 개입이 있었다는 의혹을 달았다.  

이날 오후 윤재옥 원내수석부대표와 신보라 원내대변인은 국회 의안과에 이같은 내용의 특검 법안 요구서를 제출했다.

윤재옥 자유한국당 원내수석부대표, 신보라 원내대변인이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안과에 '민주당원 댓글조작 및 김경수 의원 연루 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 김기식 전 금융감독원장 범죄혐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검법안'을 제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윤재옥 자유한국당 원내수석부대표, 신보라 원내대변인이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안과에 '민주당원 댓글조작 및 김경수 의원 연루 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 김기식 전 금융감독원장 범죄혐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검법안'을 제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들 의원들이 제출한 요구서에는 “3주간 수사가 진행된 현재까지 경찰은 중간수사 결과발표도 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연루의혹이 불거진 김 의원과 관련된 사항은 아예 누락한 채 검찰에 송치했다”며 “경찰 수사의 공정성과 중립성에 대해 심각한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고 적시됐다.

앞서 한국당은 지난 16일 김기식 금융감독원장과 김경수 의원에 대한 국회차원의 특검추진 당론을 만장일치로 채택한 바 있다.

이에 이날 제출될 특검 법안 요구서에는 김기식 원장에 대해 뇌물수수, 업무상횡령 등 범죄혐의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이 담겼다.

특히 김경수 의원과 관련해 이들이 제출한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에는 “청와대와 김 의원 등 정권차원의 관여와 조직적 개입이 있었다는 의혹이 불거지고 있다"고 적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필자소개
윤종철 기자

정치부 (국회-서울시)출입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