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동작구, 어르신일자리사업 일환 ‘따릉이 환경관리’ 추진
동작구, 어르신일자리사업 일환 ‘따릉이 환경관리’ 추진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8.05.3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동작구는 6월부터 어르신일자리사업 일환으로 서울자전거 따릉이(공공자전거) 환경관리 사업에 나선다고 31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따릉이 환경관리’는 어르신들이 따릉이 대여소를 순회하며 자전거 점검, 거치대 관리, 불법 부착물 점검 등의 활동을 수행하는 일자리 사업이다.

구는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 12명을 대상으로 어르신 일자리를 연계해 ▲남성역 2번출구 뒤편 ▲사당중학교 버스정류장 ▲삼일초등학교 대여소에 시범적으로 환경관리 사업을 실시한다.

근무자는 1일 3시간 월 10일간 활동하며, 월 27만원을 지급 받는다.

유재용 일자리경제담당관은 “생활문제를 개선하고 부족한 일자리를 확충하는 일석이조 사업”이라며 “어르신들의 사회참여를 늘리고 공공자전거 이용을 활성화 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동작구는 35개소의 따릉이 대여소가 설치돼 있으며, 2019년부터는 전 지역에 어르신 따릉이 환경관리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주요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