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현대차, 마블과 파트너십 체결..공동 마케팅 실시
현대차, 마블과 파트너십 체결..공동 마케팅 실시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8.06.03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현대자동차는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기업 ‘마블(MARVEL)’과 파트너십을 맺고, 7월 개봉하는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를 활용한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펼친다고 3일 밝혔다.

앞서 지난해 마블과 손잡은 현대차는 영화 촬영을 위해 공식 출시 전인 벨로스터, 싼타페의 시험차를 극비리에 제작해 코나와 함께 ‘앤트맨과 와스프’ 촬영에 제공한 바 있다.

현대차가 제공한 차량들은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 속에서 주요 인물들의 차량으로 등장한다.

또 현대차는 영화에 단순히 차량을 노출하는 것 뿐만 아니라 영화 콘텐츠를 활용한 다양한 글로벌 마케팅 활동을 추진함으로써 글로벌 브랜드로서 현대차의 인지도를 확대하고 상품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한편 영화 개봉을 기다리는 글로벌 고객에게도 즐거움과 기대감을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현대차는 올해 1월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공개한 바 있는 ‘벨로스터 앤트맨카’를 ‘부산국제모터쇼’와 ‘영동대로 월드컵 팬파크’,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리는 앤트맨과 와스프 공식 월드 프리미어 레드카펫 행사 등에 전시한다.

영화 촬영을 위해 개조된 ‘벨로스터 앤트맨카’는 역동적인 쿠페 스타일의 외관을 보라색 랩핑과 화려한 노란색 불꽃 장식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며 커다란 에어인테이크홀, 배기구의 측면 배치, 넓은 폭의 타이어 등을 적용해 고성능의 이미지를 강조했다.

아울러 현대차는 ‘앤트맨-현대차 콜라보레이션 포스터’를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이외에도 7월 초 국내, 미국 등 주요 국가에서 현대차 고객 초청 독점 시사회를 진행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현대차는 이달 중순 국내 고객을 대상으로 각종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통해 응모 고객에게 신형 벨로스터 1년 이용권, 아이패드, 고프로, 영화 예매권 등 푸짐한 경품을 증정하는 ‘벨로 어드벤처(Velo-Adventure)’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