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마포구, 일상에서 녹색생활 실천 'EM환경교실' 운영
마포구, 일상에서 녹색생활 실천 'EM환경교실' 운영
  • 오은서 기자
  • 승인 2018.06.12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오은서 기자] 마포구(구청장 박홍섭)는 친환경 문화생활 실천교육의 일환으로 7월 16일부터 19일까지 ‘친환경 녹색실천·EM환경교실’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EM은 Effective Micro-organism의 약자로 유용한 미생물이라는 의미로 각종 유용 미생물들이 공생하는 발효용액이다. EM은 부패억제와 악취제거 등에 탁월한 효과가 있어 최근 천연화장품과 시판세제 등에 많이 쓰이고 있다.

교육은 주민들이 일상에서부터 녹색생활을 실천할 수 있도록 실생활과 관련된 내용으로 구성했다. 7월 16~17일에는 ▲환경호르몬의 종류와 유해성 ▲친환경 살림팁 ▲EM 한방샴푸 만들기를 체험하는 ‘생활 속 친환경 실천교육’이 진행된다. 18~19일에는 ▲친환경 먹거리를 고르는 방법 ▲식품첨가물 제거방법 ▲아이와 함께 EM을 비누 만들기를 체험하는 ‘아이와 함께 친환경 실천을’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EM 환경교육
EM환경교육

강의는 오후 3~5시까지 2시간 동안 마포구청에서 진행된다. 각 프로그램의 교육인원은 60명이며 날짜별로 30명씩 수업을 진행한다. 특히 ‘아이와 함께 친환경 실천을’ 프로그램은 4~8세 어린이 1명과 부모 중 1명이 한 팀이 돼 수업을 진행한다.

관심있는 주민이라면 누구나 수강신청 가능하다. 한 가지 프로그램을 선택해 원하는 교육날짜를 정한 뒤 이달 18일부터 7월 6일까지 환경과로 문의·신청하면 된다.

마포구 환경과장은 “이번 교육이 친환경 녹색생활 실천에 대해 주민들이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필자소개
오은서 기자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