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모델 김기범, 한서희 클럽 발언에 발끈 "뷔 데리고 클럽간 적 없다"
모델 김기범, 한서희 클럽 발언에 발끈 "뷔 데리고 클럽간 적 없다"
  • 박지은 기자
  • 승인 2018.06.14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박지은 기자] 한서희가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방탄소년단 멤버 뷔(본명 김태형)와 클럽에서 만난 일화를 공개한 뒤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한서희는 최근 라이브를 통해 과거 이야기를 밝혔다. 한서희는 “19살 때 클럽에 갔을 당시 모델 김기범과 함께 온 방탄소년단의 뷔를 만났었다”고 말했다.

사진출처=MBC방송캡처
사진출처=MBC방송캡처

그러면서 한서희는 “내가 테이블을 잡았는데 걔(모델 김기범)이 왔었다”면서 “나는 친구를 불렀는데 걔가 데리고 나온 것이다. 진짜 아무것도 아니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당시 한서희와 뷔 두 사람 모두 1995년생으로 미성년자일 때 클럽을 갔던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자 이에 한서희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미성년자 때 클럽을 간 것이 아니며 뷔와는 인사만 나눴을 뿐이라고 해명글을 올렸다.

또한 모델 김기범 측은 “뷔와 친분은 있으나 그를 데리고 클럽을 간 적이 단 한 번도 없다”며 “한서희와도 과거 알고 지낸 사이가 맞지만 최근에 들어 따로 연락한 일이 없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