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화제작 연극 ‘문신’, 관객과 소통하다
화제작 연극 ‘문신’, 관객과 소통하다
  • 황인순 기자
  • 승인 2018.07.05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황인순 기자] 극단 씨어터백의 연극 ‘문신’은 현재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 중에 있다. 가족 내 근친상간이라는 금기를 다루고 있는 이 작품은 최근 사회적 이슈와 맞물리면서 화제를 낳고 있다. 이번에 마련된 관객과의 대화는 관객들의 요청에 의해 준비된 자리이다.

이번 연극은 유럽에서 가장 활발하게 활동하는 독일의 극작가 데어로어의 작품으로 씨어터 백에 의해 한국에서 초연됐다. 독일에서 발표 됐을 당시에도 사회적으로 반향을 일으켰던 작품이다. 한국의 현실과 맞닿아 있는 연극 ‘문신’은 아버지에게 성폭행을 당한 후 아버지를 살해한 실제 사건을 모티프로 했다.

사회에 대한 냉철한 시선과 관객에게 던지는 큰 울림으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연극 ‘문신’은 오는 8일까지 공연된다. 관객과의 대화는 7일 저녁 7시 공연 이후 진행될 예정이다.

극단 관계자는 “‘문신’은 그동안 금기로 치부됐던 가족 내 성폭력 문제를 공론화하는 작품이다”라며 “현재 우리를 둘러싼 수많은 폭력과 억압의 문제들을 돌아볼 수 있는 계기를 준다. 이번 관객과의 대화는 작품이 던지는 사회적 물음을 함께 논의해 보는 시간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