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기무사 ‘계엄령’ 청문회 열린다... 여야, 청문회 개최 합의
기무사 ‘계엄령’ 청문회 열린다... 여야, 청문회 개최 합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8.11.0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기무사령부 계엄령 문건을 놓고 국회 청문회가 열리게 됐다.

여야 원내대표는 8일 오전 국회에서 회동을 갖고 이같이 뜻을 모았다고 밝혔다.

청문회는 소관 상임위인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실시한다.

여야가 기무사 계엄령 문건에 대한 청문회를 실시키로 합의했다. (사진=뉴시스)
여야가 기무사 계엄령 문건에 대한 청문회를 실시키로 합의했다. (사진=뉴시스)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모두 발언을 통해 "기무사 계엄령 문건과 관련해 소관 상임위인 국방위에서 청문회를 개최하기로 조금 전 완전히 뜻을 모았다"고 말했다.

전날 군검 합동수사단은 이와 관련해 중간 수사 결과 발표에서 수사를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이번 사건의 핵심인물로 꼽히는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에 대한 신변 확보가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이에 국회는 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을 둘러싸고 터져 나오고 있는 각종 추측과 의혹을 청문회를 통해 어느정도 해소하고 실체적 진실을 파헤치겠다는 생각이다.

다만 이를 바라보는 여야의 시각차가 커서 여야간 치열한 공방도 예상되고 있다.

한편 구체적인 청문회 일정 등에 대해서는 여야정 상설협의체를 통해 계속해서 논의해 결정할 방침이다.  

필자소개
윤종철 기자

정치부 (국회-서울시)출입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