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동료 연예인 성추행 혐의’ 이서원, 검찰 구형 앞두고 입대
‘동료 연예인 성추행 혐의’ 이서원, 검찰 구형 앞두고 입대
  • 박지은 기자
  • 승인 2018.11.22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박지은 기자] 동료 연예인을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연기자 이서원(21)씨가 지난 20일 입대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동부지법 형사9단독 정혜원 판사는 22일 오전 이 사건 4차 공판 시작 전 "이씨가 지난 화요일에 입대했다. 재판 연기 신청은 안 들어왔으나 자대가 배치된 후 군사법원으로 이송하겠다"고 밝혔다.

배우 이서원이 동료 여성연예인을 강제 추행 및 특수 협박한 혐의로 5월 24일 오후 서울 송파구 서울동부지검에 출석하는 모습. 사진=뉴시스
배우 이서원이 동료 여성연예인을 강제 추행 및 특수 협박한 혐의로 5월 24일 오후 서울 송파구 서울동부지검에 출석하는 모습. 사진=뉴시스

이날은 이씨에 대한 검찰 구형이 이뤄질 예정이었다. 그러나 이씨가 입대하면서 2019년 1월10일로 미뤄졌다.

이씨는 지난 4월 오전 서울 광진구 동료 연예인 A씨의 집에서 신체 접촉을 하는 등 추행을 한 혐의(강제추행)로 기소됐다. 이씨는 A씨의 친구 B씨가 자고 있던 본인을 깨워 귀가를 권유하자 흉기로 협박한 혐의(특수협박)도 받고 있다.

이씨는 재판 과정에서 "사실 관계는 인정하나 심신미약 상태였고 기억이 잘 나지 않는다"는 입장을 고수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