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베트남, '스즈키컵 우승' 박항서 감독 우호훈장 수여
베트남, '스즈키컵 우승' 박항서 감독 우호훈장 수여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8.12.22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10년 만에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우승으로 이끈 한국 출신 박항서 감독에게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우호훈장을 수여했다.

베트남 VNA통신, VN EXPRESS 등에 따르면 21일 푹 총리는 박 감독과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정부 청사로 초청한 자리에서 박 감독에게 훈장을 수여했다.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동남아축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하는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18일 오후 경기도 파주 NFC(축구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에서 선수들의 훈련 모습을 지켜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동남아축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하는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18일 오후 경기도 파주 NFC(축구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에서 선수들의 훈련 모습을 지켜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푹 총리는 "박 감독이 스즈키컵 우승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고 평가하면서 "이번 우승으로 축구는 (베트남의) 애국심과 민족적 자긍심을 불러일으켰다”고 강조했다.

푹 총리는 또 베트남 축구대표팀에게는 노동훈장을 수여했다.

박 감독은 “베트남 정부지도자와 국민의 격려와 지지에 감사하다”면서 “이번 우승은 축구대표팀뿐만 아니라 베트남 전체 국민의 승리”라는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