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오늘 강한 바람.. 서울 아침 체감 영하 13도
오늘 강한 바람.. 서울 아침 체감 영하 13도
  • 황인순 기자
  • 승인 2019.02.09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황인순 기자] 9일은 평년과 비슷한 기온을 보이겠으나, 바람이 다소 강하게 불면서 아침 체감온도가 낮아지겠다.

기상청은 9일 "아침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지만,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서울 영하 13도 등으로 떨어지겠다"고 예보했다.

전날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 충북북부에는 한파특보가 발효됐다.

아침 기온은 서울 -6도, 인천 -8도, 수원 -7도, 춘천 -10도, 강릉 -2도, 청주 -6도, 대전 -5도, 전주 -4도, 광주 -2도, 대구 -2도, 부산 -1도, 제주 3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도, 인천 -2도, 수원 -1도, 춘천 1도, 강릉 3도, 청주 -1도, 대전 1도, 전주 1도, 광주 2도, 대구 3도, 부산 5도, 제주 6도다.

9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오전 6시부터 대체로 맑아지겠다. 다만 울릉도와 제주도 지역의 경우 눈 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적설량은 울릉도·독도에서 9일 밤 12시까지 3~8㎝, 제주도 산지에서 9일 오전 6시부터 낮 12시까지 1~3㎝ 등이다.

예상 강수량은 울릉도·독도에서 9일 밤 12시까지 5~10㎜, 제주도 산지에서 9일 오전 6시부터 낮 12시까지 5㎜ 미만이다.

대기도 매우 건조하겠다. 전날 중부지방과 경상도, 전남 동부에는 건조특보가 발효됐다.

기상청은 "바람도 강하게 불어 화재 발생 시 큰 불로 이어질 수 있으니, 각종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9일은 바다에서도 바람이 강하게 불겠다.

오전 3시부터 6시 사이 서해 중부 먼바다, 오전 9시 전후 서해 남부 먼 바다와 제주도 남쪽 먼 바다·동해 먼 바다에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물결이 3m 이상 매우 높아져 풍랑특보도 예상된다"고 예상했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