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토트넘 도르트문트] ‘역시 양봉업자’ 손흥민 결승골..3-0 완승
[토트넘 도르트문트] ‘역시 양봉업자’ 손흥민 결승골..3-0 완승
  • 강우혁 기자
  • 승인 2019.02.14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노란색 유니폼을 입은 팀에 유독 강한 면모를 보여 ‘양봉업자’란 별명이 붙은 손흥민(토트넘 훗스퍼)이 자신의 별명값을 톡톡히 했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도르트문트와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 2분 선제골을 터트렸다.

이로써 손흥민은 지난달 31일 프리미어리그 왓포드전 이후 4경기 연속 골 행진을 이어가며 시즌 16호골을 기록했다. 또 이번 시즌 챔피언스리그 첫 골맛도 봤다.

사진 =  토트넘 훗스퍼 공식 트위터
사진 = 토트넘 훗스퍼 공식 트위터

특히,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11경기 9골을 기록하며 천적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전반 내내 도르트문트에 끌려가던 토트넘은 후반 시작과 함께 터진 손흥민의 선제골로 분위기를 전환했다. 손흥민은 후반 2분 베르통언이 올린 크로스를 논스톱 발리슈팅으로 연결시키며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의 선제골이 터지자 토트넘의 기세는 더욱 올라갔고, 후반 38분 손흥민의 골을 도운 베르통언이 두 번째 골을 터뜨렸다. 이어 5분 뒤에는 ‘사자왕’ 요렌테가 머리로 쐐기골을 넣으며 3-0 승리의 마침표를 찍었다.

사실상 승리가 확정되면서 손흥민은 후반 45분 팬들의 기립박수 속에 에릭 라멜라와 교체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