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자랜드, 인천 주안점 ‘파워센터’로 리뉴얼 오픈
전자랜드, 인천 주안점 ‘파워센터’로 리뉴얼 오픈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9.03.14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전자랜드는 14일 인천광역시 남구 주안동에 위치한 주안점을 ‘파워센터 주안점’으로 리뉴얼 오픈한다고 밝혔다.

전자랜드에 따르면 파워센터 주안점은 기존 매장보다 체험공간을 확대해 고객이 직접 제품을 경험한 후 구매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 휴식공간을 대폭 늘려 편안한 쇼핑환경을 조성했다.

아울러 단순한 진열을 벗어나 실제 가정에 온 듯한 인테리어를 적용, 집에 설치 됐을 때의 모습까지 예상할 수 있도록 꾸몄다.

더불어 고객의 쇼핑동선을 고려해 IT존, 모바일존, 의류관리가전존, 건강가전존, 계절가전존, 주방가전존 등 품목 별로 공간을 나눴다. 최근 미세먼지가 심해지며 더욱 주목을 받고 있는 의류관리기, 건조기, 공기청정기와 같은 환경 가전도 한눈에 둘러볼 수 있게 구성했다.

한편, 전자랜드는 오픈을 기념해 오는 17일까지 할인행사와 이벤트를 진행한다. 일부 행사 모델에 한해 최대할인폭을 냉장고 36%, 건조기 43%, 의류관리기 30%, 드럼세탁기 35%,  밥솥 48%, 전기레인지 53%까지 준비했다.

이밖에 LG전자 프라엘 마스크, 공기청정기, 전기레인지, 밥솥, 에어프라이어, 믹서기 등을 선착순 초특가 판매한다.

특히, 파워센터 주안점은 14일부터 17일까지 매일 14시, 16시, 18시에 매장에서 TV홈쇼핑의 형식을 활용한 새로운 판매방식을 선보인다.

전문 쇼호스트가 매장 내 설치된 무대에서 상품설명과 함께 고객 체험까지 유도하며, 제품의 성능을 보다 잘 알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17일 12시부터는 인천 전자랜드 엘리펀츠 프로농구단의 유도훈 감독, 박찬희, 정영삼, 강상재, 정효근, 차바위, 김상규, 김낙현 선수가 파워센터 주안점에서 팬 사인회를 진행한다. 참석자 선착순 200명에게는 사인볼 또는 기념품을 증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