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동국제강, 김연극 사장 대표이사 선임..장세욱 부회장과 각자 대표 체제
동국제강, 김연극 사장 대표이사 선임..장세욱 부회장과 각자 대표 체제
  • 이영호 기자
  • 승인 2019.03.15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영호 기자] 동국제강은 서울 수하동 페럼타워에서 제65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이어진 이사회에서 김연극 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로써 동국제강은 장세욱 부회장과 김연극 사장의 각자 대표 체제가 됐다.

주주총회에서는 △2018년 재무제표 승인 △사업목적 추가 등 정관 일부 변경 승인 △이사 선임 승인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승인 △이사 보수 한도 승인 등 총 5개의 안건을 의결했다.

한편, 장세욱 부회장은 별도기준 매출액 5조3648억원, 영업이익 1135억원 등 2018년 주요 경영 실적을 프리젠테이션 형식으로 직접 발표했다.

장 부회장은 “2018년은 내진용 코일철근, 럭스틸 바이오 등의 신제품 개발과 투자를 지속해 나가는 한편 브라질 CSP제철소가 첫 영업이익을 달성한 의미있는 한 해였다”며 “2019년은 기술과 품질을 더욱 높이는 질적 성장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