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희진 부모 피살' 주범 김다운 신상 공개.. 검찰 송치때 마스크 안 씌운다
'이희진 부모 피살' 주범 김다운 신상 공개.. 검찰 송치때 마스크 안 씌운다
  • 이지연 기자
  • 승인 2019.03.26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이지연 기자] '청담동 주식 부자'로 불린 이희진씨 부모 살해 주범으로 알려진 피의자 김다운(34)씨의 신상이 공개됐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25일 나원오 형사과장을 위원장으로 한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열어 김씨의 얼굴과 실명 등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김씨의 얼굴은 26일 검찰로 송치 과정에서 언론에 노출될 때 마스크를 씌워 가리는 등의 조치를 없앰으로써 공개하기로 했다.

'청담동 주식부자'로 불리는 이희진 씨의 부모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김모 씨가 20일 오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사진=뉴시스
'청담동 주식부자'로 불리는 이희진 씨의 부모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김모 씨가 20일 오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근 신상이 공개된 흉악범으로는 서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의 김성수(30)와 과천 토막살인범 변경석(35)이 있다.

김씨는 지난달 25일 자신이 고용한 중국동포 공범 3명과 안양 소재의 이씨 부모 자택에 침입해 이씨 아버지(62)와 어머니(58)를 살해하고, 5억원이 든 가방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피해자들의 시신을 각각 냉장고와 장롱에 넣은 뒤 아버지 시신이 담긴 냉장고는 이삿짐센터를 통해 평택 창고로 옮긴 혐의도 받는다.

경찰은 김씨에 대한 수사를 마무리하고 26일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